상단 바로가기 메뉴


중간이미지

고객센터


Home > 고객센터 > Hot News

제목
충북대 동물의료센터 전국최초 PET-CT 도입 관련 KBS뉴스보도
글 보기
등 록 인 임용환 등 록 일 2018-05-14 12:12:12 조 회 수 274
첨부파일

KBS 보도 홍보 그림.jpg (185.5 KB)




반려동물 장수시대..치료도 첨단화(충북대 동물의료센터 전국최초 PET-CT 도입)
http://v.media.daum.net/v/20180514071252103?f=m

[앵커]

최근 사람 뿐만아니라 반려동물도 수명이 길어지면서 각종 질병에 시달리는 경우가 늘고 있는데요

이 때문에 동물을 돌보는 진료와 치료에도 첨단 장비와 새로운 개념이 도입되고 있습니다.

김영중 기자의 보도입니다.

[리포트]

생후 1년된 보스턴 테리어가 마취된 뒤 전신 촬영에 들어갑니다.

몸 속 조그만 종양까지 찾아 낼 수 있는 PET-CT, 이른바 양전자방출단층촬영장치입니다.

사람의 전신 암검진 등에 쓰이던 이 장비를 충북대 동물의료센터가 전국 최초로 동물 진료에 도입했습니다.

반려동물의 질병, 특히 종양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고 수술 후 경과를 정확히 파악할 있어 효과적인 치료가 가능합니다.

[신숙자/청주시 율량동 : "애들이 병이 더 커지기 전에 조기에 발견해서 치료가 가능하다고 하면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."]

실제 지난해 8월 갑상전암 제거 수술을 받았던 반려견의 경우 최근 이 장비로 촬영 한 결과 종양이 남아 있는 사실이 확인돼 치료 방법이 재검토 되고 있습니다.

이처럼 반려동물 치료의 첨단화는 중개의학 발전에도 기여할 전망입니다.

중개의학은 인간과 반려동물들의 질병 진단과 치료 과정에서 얻어지는 정보를 공유해 상호 더 나은 치료 방법을 찾는 분얍니다.

과기부와 충북대 수의대는 이를 위해 미국 존스홉킨스 대학과 함께 반려동물 중개의학 암센터를 설립하기도 했습니다.

[강병택/반려동물중개의학암센터장 : "동물에서 사람에 해당하는 극립암센터나 원자력의학원에 준하는 그런 센터를 저희 충북대 수의과대학내에 만드는 것을 목표로..."]

반려동물 장수시대를 맞아 동물 질병 치료를 위한 장비와 의술이 첨단화되면서 인간의 질병 치료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됩니다.

KBS 뉴스 김영중입니다.

김영중기자 (gnome@kbs.co.kr)

버튼
게시물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
충북대 동물의료센터 전국최초 PET-CT 도입 관련 KBS뉴스보도 임용환 2018.05.14 274
21 충북대 2018 성봉수의학술제 개최,김일화 교수 교육대상 수상 윤태식 2018.11.09 25
20 충북대 동물의료센터·충북대 수의대 동아리 `돌봄`,유기동물보호소 봉사 윤태식 2018.11.09 26
19 충북대 동물의료센터, 임상증례발표회 성공 개최 황야원 2016.03.01 1620
18 충북대학교 수의과대학,일본 홋카이도 대학과 교류 심포지엄 개최 황야원 2016.02.15 1037
17 최석화교수 ‘치과용 골 이식재 기술이전’ 황야원 2015.12.14 1473
16 수의과대학 재경임상동문회, 동물의료센터 시설기금 기탁 황야원 2015.11.09 4929
15 한재익 동문 "전북대학교 수의과대학 교수임용" 황야원 2015.09.23 2143


버튼
검색(Search)
이름 제목 내용